데이데이비쥬 인스타그램 모나리자 인스타그램
   관리자   2024-01-19
    175
  2024년 MSS그룹 지속가능경영 강화…핵심 키워드 ‘중대재해 제로’, ‘넷 제로’, ‘클레임 제로’
   
 
3개 집중 이니셔티브로 3-제로 선정 및 추진
 

 
생활 위생 전문 그룹인 MSS그룹이 2024년을 지속가능경영 도약의 해로 삼고 안전·환경·
 
품질경영 강화에 역량을 집중한다고 밝혔다.
 

 
MSS그룹은 올해 집중 과제로 ‘3-제로‘를 선정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3-제로는 안전한 사업장
 
을 만들기 위한 ‘중대재해 제로(Serious Accident Zero)’, 환경경영 강화를 위한 ‘넷 제로(Net
 
Zero)’, 품질경영 강화를 위한 ‘클레임 제로(Claim Zero)’다.
 

 
먼저 다양한 산업 현장에서 발생하는 중대재해로 인한 사망사고를 막기 위한 ‘중대재해 제로’를
 
우선 과제로 선정했다. 제지업계는 제지를 생산하는 과정에서 거대한 설비를 사용하는 장치산업
 
이어서 안전사고 발생 시 사망이나 중상으로 이어질 위험이 높은 업종이다.
 

 
MSS그룹은 지난해 고용노동부와 안전보건공단의 위험성 평가 지원시스템(KRAS)을 도입하여 유해
 
·위험 요인 460건을 찾아내 개선한 데 이어 추가로 리스크 전문가를 영입해 회사 전방위적 리스크를
 
관리할 계획을 수립하는 등 안전사고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올해도 1분기에 사전준비 기간을
 
거쳐 유해·위험요인을 파악하고 위험성을 추정·결정한 후 위험성 감소 대책을 수립하여 실행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국가 ‘2050 탄소중립’ 정책에 따라 환경경영을 고도화하기 위해 ‘넷 제로’를 올해의 화두로
 
삼았다. 정부의 계획보다 5년 빠른 2045년 ‘넷 제로’ 달성을 목표로 고지(폐지) 사용량의 지속 증대, SRF
 
보일러 바이오매스 원료 사용, 전지지게차 전환을 통한 직접 배출량 감소, 재생에너지 사용 등을 중점적
 
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특히, 고지 사용량의 경우 지난해 약 5만톤의 고지를 재활용하여 제품과 화장지를
 
생산했으며, 이는 2020년 대비 30% 확대된 것이다.
 

 
또한 품질경영 강화 차원에서 ‘클레임 제로’를 추진하여 무결점 제품 생산과 품질 사고 예방에 나선다.
 
이를 위해 ‘품질관련 법규위반 제로’와 ‘중대 부적합’ 등의 품질 목표를 세웠다. 제품 품질 경영 전담 조직을
 
운영하여 품질개선 활동과 생산 프로세스별 품질 분석을 실시하여 유통 이전 단계에서 품질 평가를 통해
 
리스크를 사전에 예방하고 있다. 아울러 매월 CEO가 주관하는 품질 회의를 열어 고객 서포터즈, 소비자 상담실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제기된 소비자 불만이슈와 이슈별 개선 과제를 도출하여 해결하는 등 품질 향상에 집중한다.
 

 
더 나아가 MSS그룹은 협력사의 안전예방과 동반성장에도 많은 공을 들였다. 협력사 임직원에 대한 안전교육을
 
지원하고 정기적인 품질점검과 현장 안전점검 지원 제도를 운영하는 등 사내외 협력사로 안전지원 범위를 확대
 
했다. 또한 간담회 및 소통창구를 통해 협력사와 상호 의사소통을 강화하고 납품단가 연동제, 지식재산권 등록
 
비용 지원, 납품대금 조기지급 등으로 협력사에 도움이 되는 상생 활동을 추진할 방침이다.
 

 
MSS그룹 관계자는 “올해 한층 더 많은 시간과 자원, 노력을 투입하여 법적 요구사항을 넘어 궁극적으로 안전한
 
근로환경을 구축하고자 한다”며 “이를 통해 ESG 관점의 기업책임경영을 강화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루겠다”
 
고 전했다.
 

 
한편, MSS그룹은 쌍용C&B, 모나리자 등 산하 기업들을 통해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다양한 위생 용품을 출시하며
 
위생 용품산업을 선두하는 그룹으로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MSS그룹은 모건스탠리PE(MSPE)가 투자한 MSS홀딩스
 
(대표 정회훈)를 지주회사로 두고 있다.